최종편집
2019-10-21 오후 3:3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구정뉴스
정치뉴스
동사무소뉴스
기관단체
상공기업
교육/문화/축제
미담사례
경찰/사건/사고
사회생활
스포츠생활
전국뉴스
부동산
재건축
재개발
조합소식
업체소식
분양정보
오피니언
기자탐방
칼럼사설
여론광장
제보기사
인사이드
파워인터뷰
인사&동정
맛집멋집
여행기행
자유게시판
2019-10-06 오후 8:11:49 입력 뉴스 > 구정뉴스

'신촌, 파랑고래' 대학생·청년 공론의 장 활기



[서대문인터넷뉴스]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청년문화 거점공간 신촌, 파랑고래에서 지난달 27일 열린 대학생·청년 공론의 장 유스톡톡(Youth Talk.Talk.)’이 청년들의 관심을 모으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올해 3월에 이어 2회째를 맞이한 유스톡톡은 대학생과 청년들이 일상에서 겪는 문제에 대한 공론장 형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여성 1인 가구의 안전 비용’, ‘2030은 왜 공정에 열광할까’, ‘대학생 알바와 최저임금을 주제로 다뤘다.

 

주제 발제는 청년의 오늘을 이야기합니다란 슬로건으로 활동하고 있는 청년연구단체 청년오늘연구소연구위원들이 맡았다.

 

첫 발제를 맡은 김남영 연구위원은, “여성 1인 가구가 안전을 목적으로 지불하는 개인 안전비용이 월 810만 원에 달한다고 말하고 여성 안전을 위한 여성안심귀갓길, 여성안심거울 등 지자체 사업들을 소개했다.

 

이어 송명숙 연구위원은 지난 국정농단 사태, 공공부문비정규직 정규직화 논쟁, 평창올림픽 단일팀 구성 찬반 등을 거치며 2030공정에 대해 민감함 반응을 보인다공정의 두 원리인 보편원리비례원리를 고민해야 한다고 방향을 제시했다.

 

끝으로 조우리 연구위원은 대학생이 한 달 생활비로 평균 117만원을, 특히 지방 출신 수도권 대학생은 131만원을 지출하는 상황에서 대학생 알바와 최저시급이 항상 함께 논의되는 것은 당연하다최저임금 논의가 대학생 알바 vs 자영업자의 대결 구도로 일색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발제 이후에는 지자체 여성안전사업비교’, ‘모의 최저임금위원회등 주제별 토론이 이어졌다.

 

참가자들은 최저임금 이슈가 대학생, 자영업자 등 약자 간 대립구도로만 보이는 것 같다’, ‘비정규직 문제는 해결해야 하지만 역차별일 수도 있다등의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신촌, 파랑고래는 대학생과 청년들이 스스로 설 자리, 놀 자리, 일할 자리를 만들어가는 허브라며 이 같은 청년 활동이 지속되고 발전해 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서대문구청 도시재생과(02-3140-8341)

 

 

 

편집국(sdminews@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67,356,149
  어제 : 56,944
  오늘 : 1,196
  현재 : 120
서대문인터넷뉴스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가재울로 14길 11, 1층(남가좌동) | 제보광고문의 (02)374-6973 | 팩스 (02)374-6974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0.06.29 | 등록번호 서울 아 01280호
발행인:오병현/편집인:오병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병현
Copyright by sdm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dmi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