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2-10 09:38

맑음|DB01|1.0|15|0.032|2|46.0|2

  • 뉴스 > 구정뉴스

서대문구, 스타트업기업과 청년일자리 창출에 힘 모은다

기사입력 2018-09-14 00: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창업기업의 인력난을 해결하고 청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7월부터 청년인턴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8개 기업의 신청을 받아 기업마다 1명씩 8명의 인턴이 근무 중이고, 내년 1월부터는 정식 직원으로 근무하게 된다.

 

더 나아가 서대문구와 서울시립대학교, 창업기업 8곳이 이달 10일 서대문50플러스센터에서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협약은 창업기업이 지속적으로 서대문구 청년을 우선 고용하고 서대문구가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하며 서울시립대학교는 실무를 담당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기업들은 기업 운영에 실질적 도움이 되고 청년인턴들은 경력을 쌓을 수 있으므로 사업을 확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서대문구는 오는 12월 청년인턴의 정식직원 채용 등 운영실적을 검토해 확대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서대문구청 일자리경제과(02-330-8780)로 문의하면 된다.

 

 

 

 

편집국 (sdminews@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